세종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윤형권 의원, 시민 불편해소 최우선 의정활동 펼쳐
가온마을 및 호려울마을아파트 화재감지기 오작동 관련 주민 간담회 개최
2019-05-15 오후 3:27:24 시사세종 mail sisa5981@hanmail.net

    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원회 소속 윤형권 의원은 가온마을 및 호려울마을아파트에 설치된 연기식 화재감지기 오작동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입주민과의 간담회를 15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윤형권 의원을 비롯하여 가온마을 및 호려울마을아파트 입주민과 관리사무소 직원, 시청 소방본부 윤길영 대응예방과장 등 총 28명이 참석했다.

    윤형권 의원 간담회 개최 사진

    이번 간담회는 아파트입주자대표로부터 연기식 화재감지기의 오작동 현황 청취와 윤길영 대응예방과장의 화재감지기 성능 및 오작동 원인, 앞으로 개선대책에 대해 입주민에게 설명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먼저 윤길영 대응예방과장은 매년 공동주택의 화재 발생으로 다수 인명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소방청의 관련규정(소방청 고시)이 2015년 1월에 개정되어 공동주택에 기존 열감지기에서 화재발생 시 화재반응 속도가 빠른 연기식 화재감지기로 변경하여 설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연기식 화재감지기 오작동 원인에 대해서는 먼지나 습기 등 연기와 유사한 이물질 등에 민감하게 반응함으로써 오작동을 일으키게 된다고 설명하면서 입주민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드려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서 윤 과장은 중앙부처인 소방청에서도 이러한 상황을 인식하고 16일 현장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시 소방본부에서도 조사에 참여 하여 공동주택 연기식 화재감지기 오작동에 대한 제도개선 건의 등 적극 대응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한 입주민은 “주민불편 해소를 위해 신속하게 간담회를 개최해준 윤의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시청 관계부서에 연기식 화재감지기 오작동 문제를 하루빨리 해결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

    끝으로 윤 의원은 “아무리 좋은 장비라고 하더라도 시민에게 불편을 끼치는 것은 전면 재검토가 필요하다고”하면서 “시 소방본부에서는 소방청과 협의하여 개선대책을 신속히 마련 시민 불편을 해소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시사세종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시사세종.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5-15 15:27 송고
    윤형권 의원, 시민 불편해소 최우선 의정활동 펼쳐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시사세종 등록번호 : 세종 아00062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조치원9길 18(상리)  TEL : 044-863-2302  FAX : 044-862-2066
    발행인 : 이주연   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박대훈 010-2518-0066
    Copyright©2017 시사세종.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isa598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