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한국-독일 교원, 한반도 평화통일을 이야기하다!
- 독일의 사례를 통해 평화통일, 민주시민교육 시사점 얻어 -
2019-08-08 오전 9:00:50 시사세종 mail sisa5981@hanmail.net

    함부르크주 정치교육원 옌스 휘트만 부원장이 한국 교원들을 대상으로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세종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은 8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서울특별시와 강원도 철원군 비무장지대(DMZ) 일대에서 「한국-독일 교원교류 연수」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한국-독일 교원교류 연수」는 교육부가 주최하고 세종시교육청과 한국교육개발원이 주관하며 2014년부터 독일의 사례를 통해 평화통일, 민주시민교육의 시사점을 얻기 위해 독일주교육문화부장관협의체(KMK)의 후원을 받아 매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연수에 함부르크주 정치교육원 휘트만 부원장, 일젠부르크 괴테 중등학교 퀴흘러 교장, 슈텐달 암슈타트제 초등학교 카슈테트 교장, 안네프랑크교육센터 코르텔 교육활동가 총 4명의 독일 교원이 참석하여 ▲독일 통일 전후 사회통합을 위한 평화·통일·역사교육 ▲독일 통일 후 동서독 주민의 관계 형성과 사회통합 ▲독일 통일 후 이주민과의 공존문제 ▲독일의 민주시민교육 사례 등의 주제로 강의와 토론을 진행하고 평화·통일교육 실천 방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이야기를 나누어보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연수 마지막 날에는 강원도 철원군에 위치한 DMZ생태평화공원에서 독일 교원들과 함께 평화와 공존의 시선으로 한반도의 분단현장을 체험하는 시간을 보냈다.

    최교진 교육감은 “한국-독일 교원 교류를 통해 양국의 분단과 통일과정의 역사적 경험과 사례를 공유하며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과 균형 있는 통일관 정립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는 대한민국과 독일의 교원교류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학생교류를 활성화하여 한반도 평화·통일교육에 대한 이해 증진과 공감대가 확산되도록 더욱 열심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시사세종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시사세종.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8-08 09:00 송고
    한국-독일 교원, 한반도 평화통일을 이야기하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시사세종 등록번호 : 세종 아00062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조치원9길 18(상리)  TEL : 044-863-2302  FAX : 044-862-2066
    발행인 : 이주연   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박대훈 010-2518-0066
    Copyright©2017 시사세종.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isa598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