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정부세종 신청사 건립 본격 추진
- 총 사업비 3,825억원을 투입하여 2021년까지 신청사 건립 -
2018-06-19 오후 2:00:50 시사세종 mail sisa5981@hanmail.net

    행복청과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세종시로 추가 이전하는 행안부 등의 청사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정부세종 신청사 입지 및 건립계획을 마련했다고 19일 밝혔다.

    2017년 10월 행안부 및 과기부의 행복도시 추가 이전 근거를 담은 「행복도시 특별법」이 개정되고, 2018년 3월 공청회를 거쳐 행안부에서 ‘중앙행정기관 등의 이전계획’을 변경 고시하였다.

    행안부와 과기부의 행복도시 세종 이전이 확정되었으며, 민간 건물을 임차하여 사용 중인 인사처 등의 추가 청사 수요 등을 감안하여 ‘정부세종 신청사’의 건립을 추진하게 되었다.

    그동안 행복청과 행안부는 협업을 통해, ‘정부세종 신청사’의 차질없는 건립을 준비해 왔다.

    우선, 지난 4월에 ‘행복도시 추가 이전기관 신청사 기본구상 연구 용역’에 착수하였으며, 5월까지 도시 및 건축계획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신청사 입지선정위원회’를 총 3차례 개최하여 신청사 입지에 대한 다양한 검토 및 전문적인 분석을 실시했다. 

    아울러,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마련된 ‘정부세종 신청사 건립 추진계획(안)’에 대해, 6월에 ‘행복도시건설 추진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정부세종 신청사의 위치는 중앙행정타운과의 조화 및 연계성을 위해, 정부세종청사 지역으로 결정됐으며, 특히, 각 부처의 원활한 업무 협의 및 국민들의 접근 편의성 등을 고려하여 현 정부세종청사 ‘중앙부의 부지’를 신청사 입지로 최종 선정하였다.

    신청사 입지는 각 부처의 근거리에 위치하여 행정의 효율적 수행을 가능하게 하고, 주요 교통 축인 비알티(BRT)에 인접하여 국민들이 편하게 방문할 수 있는 우수한 접근성 등이 장점이다. 

    정부세종 신청사는 총사업비 약 3,825억 원을 투입하여 연면적 약 13만 8천㎡ 규모로 2021년 완공을 목표로 건립될 예정이며, 행안부와 행복청이 공동으로 설계공모를 실시하고, 기본․실시설계 및 시공․관리는 행안부가 주관하여 시행할 계획이다.

    특히, 국가적으로 중요한 대규모 사업으로서, 창의적인 설계안 도출을 위해 국내외 건축가를 대상으로 ‘1차 아이디어 공모’와 ‘2차 설계안 공모’를 포함하는 ‘2단계 국제 설계공모*’ 방식으로 추진한다.

    이를 위해, 6월 말 행안부와 공동으로 ‘2단계 국제 설계공모(안)’을 공고하고 10월 말까지 최종 당선작을 선정할 계획이며, 당선작을 토대로 기본 및 실시설계를 거쳐 2019년 말에 공사를 착공할 예정이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정부세종 신청사 건립에 많은 건축가가 참여하여 효율적이고 참신한 작품이 나오기를 기대한다면서,행안부와 협업을 통해 신청사를 차질없이 건립하여, 행복도시 세종이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명실상부한 행정중심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준하 청사관리본부장은 청사관리가 용이하고 입주공무원의 편리한 이용과 더불어, 방문객이 쉽게 찾을 수 있는 신청사 건립안이 나올 수 있도록 많은 건축가의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시사세종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시사세종.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06-19 14:00 송고
    정부세종 신청사 건립 본격 추진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시사세종 등록번호 : 세종 아00062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조치원9길 18(상리)  TEL : 044-863-2302  FAX : 044-862-2066
    발행인 : 이주연   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박대훈 010-2518-0066
    Copyright©2017 시사세종. All right reserved. mail to : sisa5981@hanmail.net